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리그/팀 정보
대한민국
일본
잉글랜드
스페인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네덜란드
스코틀랜드
클럽매치
국가대항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레알 마드리드, 뮌헨 2-1 누르고 UCL 결승행
스포조이 |  2024-05-09 11:14
레알 마드리드(스페인)가 호셀루의 '연속 극장골'을 앞세워 바이에른 뮌헨(독일)에 역전승을 거두고 15번째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우승을 노리게 됐다.

반면 뮌헨의 '철기둥' 김민재는 후반 교체 출전한 지 6분 만에 헤더로 크로스바를 강타하는 등 모처럼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으나 팀 패배에 고개를 숙였다.

레알 마드리드는 9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2023-2024 UCL 준결승 2차전 홈 경기에서 경기 막판 2골을 터뜨린 호셀루의 맹활약에 힘입어 뮌헨을 2-1로 격파했다.

원정으로 치른 1차전에서 2-2로 비긴 레알 마드리드는 이로써 합계 4-3으로 앞서 결승에 진출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파리 생제르맹(PSG·프랑스)을 합계 2-0으로 꺾고 올라온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독일)와 내달 2일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우승컵 '빅이어'의 주인공을 가리게 됐다.

UCL 최다 우승팀인 레알 마드리드는 이로써 통산 15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레알 마드리드는 뮌헨 상대 UCL 9경기 연속 무패(7승 2무)를 기록하며 '천적 관계'를 이어갔다. 뮌헨이 이 대회 레알 마드리드와 맞대결에서 승리한 건 12년 전인 2011-2012시즌 대회 준결승 1차전(2-1 승)이 마지막이었다.

분데스리가에서 레버쿠젠에 왕좌를 내줬으며 독일축구협회(DFB)-포칼에서도 2회전에서 조기 탈락한 뮌헨은 이날 패배로 올 시즌 '무관'이 확정됐다. 리그와 DFB-포칼, UCL에서 뮌헨이 하나의 우승컵도 가져가지 못한 건 2011-2012시즌 이후 12년 만이다.

1차전에서 두 차례 치명적인 실수를 범해 '미운털'이 제대로 박힌 김민재는 이날 뮌헨이 1-0으로 앞서던 후반 31분 교체 투입돼 37분 요주아 키미히의 코너킥을 타점 높은 헤더로 마무리했으나 크로스바를 강타하는 아쉬움을 남겼다.

전날 이강인(PSG)에 이어 김민재까지, 한국 국가대표 2명이 모두 UCL 결승 문턱에서 좌절을 맛봤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13분 비니시우스가 골 지역 오른쪽에서 날린 슈팅이 왼쪽 골대를 맞춰 아쉬움을 삼켰다. 이후 팽팽하게 전개되던 승부의 흐름은 후반 23분 뮌헨 알폰소 데이비스가 골 지역 왼쪽에서 오른발 감아차기 슈팅으로 선제골을 뽑으면서 뮌헨 쪽으로 기울었다.

이대로 끝나면 뮌헨이 합계 3-2로 결승에 나가는 상황. 뮌헨은 수비를 강화하는 교체 카드로 '승부 굳히기'에 나섰다.

그러나 뮌헨의 '챔스 DNA'는 빛을 발하기 시작했다. 후반 36분 교체 투입된 호셀루가 해결사로 나선 것이다.

후반 43분 비니시우스의 슈팅을 뮌헨 골키퍼 마누엘 노이어가 제대로 잡지 못하자 문전으로 쇄도하던 호셀루가 재차 슈팅해 상대 골망을 흔들었다.

흐름을 탄 레알 마드리드가 파상공세에 나선 가운데 호셀루는 후반 46분 안토니오 뤼디거가 왼쪽에서 올린 낮은 크로스를 문전에서 오른발로 마무리해 역전골까지 터뜨렸다.
   
2024년 05월 24일(금)

 

유로컵

월드컵

EPL

프리메라

분데스리

세리에A
 

토튼햄

맨체스터C

스완지시티

풀햄

성남일화

선더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