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리그/팀 정보
대한민국
일본
잉글랜드
스페인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네덜란드
스코틀랜드
포르투갈
터키
클럽매치
국가대항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시프린, 알파인 세계선수권 사상 첫 단일종목 4연패
뉴시스 |  2019-02-17 14:18
미카일라 시프린(24·미국)이 국제스키연맹(FIS) 사상 최초로 알파인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단일 종목 4연패를 달성했다.

시프린은 16일(한국시간) 스웨덴 아레에서 열린 2019 FIS 알파인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회전 경기에서 1, 2차 시기 합계 1분 57초 05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 우승으로 시프린은 2013년 이후 대회 4연패를 이룩했다. 알파인 세계선수권대회는 격년제로 열린다.

역전승을 거뒀기에 더욱 극적이었다. 1차에서 3위에 머물렀지만 2차 활강에서 누구보다 빠르게 라인을 통과해 합계 기록에서 2위 안나 스벤라르손(스웨덴)을 0.58초 차로 제쳤다.

AP통신에 따르면 시프린은 우승 후 "하루 종일 컨디션이 좋지 않았다"고 말했다. 대회 직전까지 폐렴으로 고생하고 있었고 수면 중 호흡 곤란으로 잠에서 깰 정도로 상태가 좋지 못했다.

"마지막 60초 카운트가 세어지는 순간, 나와 우리 팀이 왜 여기에 왔는지에 대해 초점을 맞췄다"고 말했다.

AP 통신은 시프린이 눈물을 흘릴 정도로 감정이 고조된 상태였다면서도 "그녀의 인생에 있어 가장 달콤한 60초가 됐다"고 높게 평가했다.

시프린은 이번 금메달로 개인 통산 5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또 세계선수권에서만 7개의 메달을 획득, 린지 본이 가지고 있는 미국 선수 최다 메달 기록(8개)에도 근접했다.

migg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0년 04월 10일(금)

 

유로컵

월드컵

EPL

프리메라

분데스리

세리에A
 

토튼햄

맨체스터C

스완지시티

풀햄

성남일화

선더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