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리그/팀 정보
대한민국
일본
잉글랜드
스페인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네덜란드
스코틀랜드
포르투갈
터키
클럽매치
국가대항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탁구]男 대표팀, 중국에 막혀 아시아선수권 준우승
뉴시스 |  2017-04-12 17:12
만리장성은 여전히 견고했다. 김택수 감독 체제로 새 출발에 나선 한국 남자 탁구대표팀이 아시아선수권 정상 등극에 실패했다.

남자 대표팀은 12일 중국 우시에서 열린 제23회 아시아탁구선수권대회 남자 단체전 결승에서 중국에 게임스코어 0-3으로 패했다.

전날 일본을 누르고 12년 만에 결승 무대를 밟은 남자 대표팀은 세계 최강 중국을 넘지 못해 준우승에 머물렀다. 남자 대표팀은 1996년 톈진(중국) 대회 이후 21년 간 우승이 없다.

남자 대표팀은 장우진(미래에셋대우)-이상수-정상은(이상 삼성생명)을 차례로 내세웠다. 일본전 엔트리에서 장우진과 이상수의 순서만 바뀌었다.

오른 손목이 좋지 않은 에이스 정영식(미래에셋대우)은 벤치에서 선수들을 독려했다.

중국은 세계랭킹 1~3위인 마룽, 판젠동, 쉬쉰을 내세웠다.

1단식 주자 장우진은 마룽에 1-3(12-14 11-4 10-12 3-11)으로 졌다. 2세트를 따냈지만 듀스가 벌어진 1,3세트는 모두 내준 것이 아쉬웠다.

이상수와 정상은은 판젠동과 쉬신에게 한 세트도 얻지 못했다. 두 선수 모두 3세트를 듀스까지 끌고 갔지만 집중력 싸움에서 밀렸다.

중국은 10회 연속 우승으로 세계 최강의 위용을 맘껏 뽐냈다. 8강부터 결승까지 단 한 게임도 내주지 않는 퍼펙트 우승이다.

단체전을 마친 남녀 선수들은 13일부터 개인전에 돌입한다.

hjkwo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9년 12월 06일(금)

 

유로컵

월드컵

EPL

프리메라

분데스리

세리에A
 

토튼햄

맨체스터C

스완지시티

풀햄

성남일화

선더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