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빙상]'올림픽 金' 출신 밥데용, 한국대표팀 코치로 합류
뉴시스 |  2017-04-26 21:10
2006 토리노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1만m 금메달리스트인 밥데용(41·네덜란드)이 한국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 어시스턴트 코치로 합류한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장거리 개인종목을 강화하기 위해 밥데용 전 네덜란드 장거리 대표선수를 코치로 영입했다고 26일 밝혔다.

한국 스피드 대표팀은 최근 이상화(스포츠토토), 차민규(동두천시청), 김진수(강원도청), 김태윤(서울시청) 등 단거리와 이승훈(대한항공), 김보름(강원도청)의 매스스타트, 그리고 팀추월 등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하지만 장거리로 분류되는 1500m, 5000m, 1만m 개인종목에서 상대적으로 부진하자 이를 보완하기 위해 밥데용을 영입했다.

밥데용은 21년 간 선수생활을 하며 총 4번의 올림픽을 경험했다. 2006년 토리노 대회에서는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1998년 나가노 대회에서는 은메달을 차지했다. 2010년 밴쿠버 대회와 2014년 소치대회에서는 3위를 차지했다.

한국과의 인연도 특별하다. 2014년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ISU 스피드월드컵 2차대회에서 링크 신기록(13분17초51)으로 1만m 우승을 차지했다. 현재 태릉국제스케이트장 1층에 설치된 기록판에는 당시 밥데용의 기록이 걸려있다

빙상연맹은 최근까지 선수생활을 한 밥데용이 평창동계올림픽을 준비하는 국내 장거리 선수들에게는 최적의 지도자라고 판단해 영입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밥데용은 "평창올림픽이 개최되는 한국 대표팀 코치직을 맡게 돼 매우 영광이다. 내가 가진 기술, 전술 등 경기 관련 경험과 지식을 최대한 선수들에게 전달해 목표를 달성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밥데용은 다음달 입국해 평창 대회가 끝날 때까지 선수들을 지원할 예정이다.

hjkwo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0년 06월 06일(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