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3연속 金 도전' 이대훈, 동메달 확보…강보라 8강 탈락
뉴시스 |  2018-08-23 14:46
한국 태권도 사상 첫 아시안게임 3회 연속 금메달에 도전하는 이대훈(26·대전시체육회)이 동메달을 확보했다.

이대훈은 23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남자 68㎏급에서 가볍게 준결승에 진출했다.

2010년 광저우 대회와 2014년 인천 대회에서 63㎏급 2연패를 달성한 이대훈은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한 체급을 올려 금메달에 도전한다.

1986년 서울 아시안게임에서 처음 정식 종목이 된 태권도 겨루기에서 3회 연속 금메달을 딴 선수는 한 명도 없었다.

16강전에서 인도네시아의 무하마드 무하마드를 26-5로 완파하고 8강에 진출한 이대훈은 8강에서 아르벤 알칸타라(필리핀)에 26-5로 대승을 거뒀다.

반면 생애 처음으로 태극마크를 단 강보라(18·성주여고)는 여자 49㎏급 8강에서 탈락했다.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0년 01월 22일(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