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리그/팀 정보
KBL
NBA
WKBL
국가대항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15년차 '킹' 르브론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
뉴시스 |  2017-12-15 15:25
리그 15년차 '킹' 르브론 제임스(33·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가 나이를 잊은 듯 연일 눈부신 활약을 펼치고 있다.

제임스는 15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퀵큰 론즈 아레나에서 펼쳐진 2017~2018 미국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와 홈경기에서 25점 12리바운드 12어시스트로 트리플 더블을 달성했다.

클리블랜드는 제임스의 활약으로 레이커스를 121-112로 따돌리고 승리를 챙겼다. 최근 17경기에서 16승 1패의 무서운 상승세다.

이날 승리로 시즌 전적 21승 8패가 된 클리블랜드는 동부 콘퍼런스 선두 보스턴 셀틱스(24승 6패)를 맹렬히 추격 중이다.

올 시즌 벌써 4번째 트리플 더블을 기록한 제임스는 통산 트리플 더블 횟수를 59회로 늘리며, 래리 버드(전 보스턴 셀틱스)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2003년 고교 졸업과 함께 드래프트 1차 1순위로 NBA에 입성한 제임스는 올해로 15번째 시즌을 치르는 중이다. NBA 역사상 15년차 이상 시즌에 4회 이상 트리플 더블을 기록한 선수는 제임스가 유일하다.

이제 보름 후면 한국 나이로 35살에 되는 제임스는 몇 해 전부터 노쇠화에 대한 우려가 끊이지 않았다.지난 시즌 파이널에 진출했던 클리블랜드가 올 시즌 초반 4연패에 빠지는 등 중위권에서 허우적거릴 때만 해도 제임스의 기량 저하를 문제 삼기도 했다.

그러나 이러한 우려를 불식시키는데 오랜 시간이 필요치 않았다. 11월 들어 서서히 경기 감각을 끌어 올린 제임스는 연일 맹활약을 펼치며 어느덧 팀을 동부 콘퍼런스 2위에 올려놓았다.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는 듯 전성기 못지않은 기량을 선보이며 통산 5번째 MVP에 도전하고 있다.

제임스는 이날 경기 전까지 28경기에 출전해 평균 28.2점 9.0어시스트 8.2리바운드 1.4스틸 1.1블록슛을 기록 중이다. 모든 지표에서 커리어 평균을 뛰어 넘고 있다.

특히 슛 성공률에 있어서는 전성기 시절을 넘어 최고의 시즌을 보내고 있다. 평소 유일한 약점으로 지적됐던 3점슛 성공률은 비약적인 발전을 보였다.

2년 전만해도 30%를 겨우 넘었던 3점슛 성공률이 올 시즌 경기당 2개를 성공하면서도 무려 42%를 넘는다. 필드골 성공률도 개인 최고인 58.3%를 보이고 있고, 자유투 성공률은 두 번째로 높은 76.4%를 기록 중이다.

제임스는 이달 31일이면 33번째 생일을 맞는다.

'농구황제' 마이클 조던은 33번째 생일을 맞은 1995~1996시즌 당시 역대 최다승인 72승(10패)을 거두며 통산 4번째 우승과 MVP를 각각 거머쥐었다. 조던은 이후 은퇴와 복귀를 반복하며 4시즌을 더 뛴 뒤 2003년 코트를 완전히 떠났다.

공교롭게도 제임스가 여전히 전성기를 보내고 있는 15번째 시즌에 조던은 커리어를 접은 셈이다.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0년 09월 30일(수)

 

KBL

NBA

올림픽 농구
 

세르비아

조지아

이탈리아

몬테네그로

벨기에

그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