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리그/팀 정보
대한민국
일본
잉글랜드
스페인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네덜란드
스코틀랜드
포르투갈
터키
클럽매치
국가대항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윤덕여호, 4개국 대회 뉴질랜드전 2:0 승···2승1패로 마감
뉴시스 |  2019-03-06 16:24
윤덕여호가 호주 4개국 친선대회 최종전에서 뉴질랜드를 꺾으면서 2승1패로 대회를 마쳤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여자대표팀은 6일 호주 멜버른의 AAMI파크에서 열린 뉴질랜드와의 대회 최종 3차전에서 지소연(첼시 레이디스)과 문미라(수원도시공사)의 릴레이 골을 앞세워 2-0으로 이겼다.

아르헨티나와의 1차전에서 5-0 승리, 호주와의 2차전에서 1-4로 패한 한국은 2승1패로 대회를 마감했다.

간판 공격수 지소연은 이번 대회 3경기에서 모두 골맛을 보며 4골을 기록했다.

전반은 답답한 양상이었다. 뉴질랜드 진영에서 대부분의 시간을 보낼 만큼 주도권을 잡고, 공격적으로 임했지만 골이 터지지 않았다.

윤 감독의 교체 카드가 적중했다. 후반 13분 지소연과 손화연(창녕), 20분 문미라를 투입하면서 분위기를 바꿨다.

지소연이 균형을 깼다. 후반 29분 문미라의 패스를 받은 뒤, 침착한 드리블로 수비를 따돌리고 골을 터뜨렸다.

후반 42분에는 문미라가 승부에 마침표를 찍는 쐐기골을 기록했다. 교체 투입된 선수들이 나란히 골맛을 봤다.

7일 귀국하는 윤덕여호는 다음 달 평가전 등을 통해 2019 프랑스 여자월드컵을 준비한다. 월드컵은 6월7일 개막한다.

fgl7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9년 07월 24일(수)

 

유로컵

월드컵

EPL

프리메라

분데스리

세리에A
 

토튼햄

맨체스터C

스완지시티

풀햄

성남일화

선더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