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게임 쇼핑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 골프 | 일반스포츠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야구뉴스
최신뉴스
포토뉴스
인기뉴스
최다댓글뉴스
선발투수예고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리그/팀 정보
KBO
MLB
NPB
클럽매치
국가대항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이용규, 엄중경고 처분…심판판정 불복 욕설 죄
뉴시스 |  2018-04-16 16:59

심판 판정에 불만을 표출하며 욕설을 해 퇴장당한 한화 이용규에게 경고 처분이 내려졌다.

KBO는 16일 "이용규에게 벌칙내규 3항에 따라 엄중 경고 처분을 했다"고 밝혔다.

이용규는 13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 경기, 7회 2사 1루에서 삼진을 당한 뒤 심판 판정에 항의하다 욕설을 내뱉었다.

심판에게 직접적으로 욕설을 한 것은 아니지만 당시 황인태 구심의 귀에 들렸다. 황 구심은 곧바로 이용규를 퇴장시켰다.

해당 경기에서는 삼성 이원석도 타석에서 심판 판정에 항의했지만 이용규만 퇴장을 당했다. 이를 두고 형평성에 어긋난다는 목소리가 있었다.

이에 대해 심판은 이용규가 들릴 정도로 욕설을 했기 때문에 퇴장 명령을 했다고 설명했다.

수위에 따라 유소년 야구 봉사활동, 제재금 100만원 이하를 부과할 수 있도록 명시하고 있지만 경고 수준에 그쳤다.

KBO는 "향후 이 같은 일이 재발할 경우 리그규정 벌칙내규에 의거해 더욱 강력히 제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ohj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8년 07월 20일(금)
→더보기  
"추신수, 트레이드 시장 관심...
추신수, 49경기 연속 출루…...
추신수, 51경기 연속 출루·...
'3출루' 추신수, 50G 연...
한화 이글스, 100억원 투입...
 

KBO

MLB

WBC
 

클리블랜드

캔자스시티

신시내티

토론토

워싱턴

탬파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