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게임 쇼핑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 골프 | 일반스포츠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배구뉴스
최신뉴스
포토뉴스
인기뉴스
최다댓글뉴스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리그/팀 정보
V-리그 남자부
V-리그 여자부
남자배구컵대회
여자배구컵대회
국가대항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타이스 25점' 삼성화재, 한국전력 꺾고 5위 탈환
뉴시스 |  2019-02-04 16:01

삼성화재가 한국전력을 꺾고 5위 자리를 탈환했다.

삼성화재는 4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남자부 한국전력과의 경기에서 3-0(26-24 25-19 25-20)으로 완승을 거뒀다.

2연패를 끊은 삼성화재는 시즌 15승 12패(승점 42)를 기록해 OK저축은행(14승 13패·승점 42)을 5위로 밀어내고 4위로 올라섰다. 또한 삼성화재는 이번 시즌 한국전력과의 5차례 맞대결에서 전승을 올렸다.

타이스와 박철우가 40점을 합작했다. 타이스는 서브에이스 2개를 포함해 25점을 올렸다. 공격성공률은 70%에 육박했다. 박철우는 15점을 기록해 승리에 힘을 보탰다. 이날 삼성화재의 팀 공격성공률은 60%를 훌쩍 넘겼다.

최하위 한국전력은 4연패의 수렁에 빠졌다. 시즌 2승 26패(승점 13)를 기록했다. 서재덕(18점)이 고군분투했지만, 승패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양팀은 1세트에서 접전을 펼쳤다. 삼성화재는 타이스와 박철우가 공격을 주도했고, 한국전력은 서재덕과 공재학이 공격을 이끌었다. 세트 막판 한국전력이 집중력을 발휘했다. 19-22로 뒤진 상황에서 공재학과 서재덕의 스파이크에 이어 공재학의 블로킹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이후 서재덕의 백어택 등으로 24-22로 달아났다.

패색이 짙은 1세트에서 삼성화재가 힘을 냈다. 타이스의 퀵오픈과 지태환의 블로킹으로 듀스를 만들었다. 이어 타이스의 서브에이스에 힘입어 25-24로 역전한 후 지태환이 서재덕의 백어택을 가로막아 1세트를 가져왔다.

기선을 제압한 삼성화재는 2세트부터 타이스, 송희채, 박철우의 고공폭격을 앞세워 한국전력의 추격을 뿌리쳤다.

한국전력은 2세트부터 조직력이 급격하게 흔들리면서 무릎을 꿇었다.

sdm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9년 02월 20일(수)
→더보기  
한국전력, 우리카드 제압…서재...
'펠리페 30점' KB손해보험...
대한항공, 현대캐피탈 울리고 ...
아시아배구선수권대회 여자 조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