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리그/팀 정보
대한민국
일본
잉글랜드
스페인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네덜란드
스코틀랜드
포르투갈
터키
클럽매치
국가대항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FC서울, 2018시즌 입장료 수입 1위···29억5334만원
뉴시스 |  2019-01-08 11:58
프로축구 K리그1 FC서울이 2018시즌 입장료 수입 1위를 기록했다.

8일 한국프로축구연맹의 '2018시즌 K리그 전체 입장 수입과 평균 객단가'에 따르면, 서울은 총 입장 수입으로 K리그 구단 가운데 가장 많은 29억5334만원을 벌었다.

2위는 19억8555만원을 기록한 수원 삼성, 3위는 18억7384만원을 번 전북 현대가 차지했다.

서울은 객단가에서도 1위에 올랐다. 평균 1만1981원을 기록, 2016년 이후 세 시즌 연속 객단가 1만원대를 달성한 최초의 구단이 됐다.

2위는 1만433원의 수원이다. K리그 구단 가운데 서울과 삼성만 1만원대 객단가를 달성했다.

객단가는 관중 1인 입장 수입이다. 시즌 전체 입장 수입에서 실제로 경기를 관람하지 않은 시즌권 소지자의 티켓 구매금액을 차감한 뒤 이를 시즌 전체 유료관중 수로 나눠 값을 낸다.

K리그1 전체 입장 수입은 116억3859만원이며 전체 평균 객단가는 7326원이다. K리그2는 26억6896만원의 총 입장 수입을 기록했고, 평균 객단가는 4162원이다.

K리그2에서 가장 많은 수입을 얻은 구단은 2019시즌 K리그1으로 승격한 성남FC다. 총 7억9586만원을 기록했다. 객단가도 6616원으로 가장 높았다.

migg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9년 05월 24일(금)

 

유로컵

월드컵

EPL

프리메라

분데스리

세리에A
 

토튼햄

맨체스터C

스완지시티

풀햄

성남일화

선더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