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게임 쇼핑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 골프 | 일반스포츠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일반뉴스
최신뉴스
포토뉴스
인기뉴스
최다댓글뉴스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스포츠베팅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태권도]은퇴 차동민, 모교 한체대에 1000만원 쾌척
뉴시스 |  2017-01-06 18:07

남자 태권도 중량급 간판 차동민(31)이 모교와 후배들에 대한 사랑을 몸소 실천해 잔잔한 감동을 전했다.

6일 한국체육대학교에 따르면 2008 베이징올림픽 금메달과 2016 리우올림픽 동메달을 목에 건 차동민은 지난 5일 모교인 한체대를 방문, 김성조 총장에게 1000만원을 기부했다.

차동민은 지난 연말 소속팀 한국가스공사와 계약이 만료돼 공식적으로 선수생활을 접었다. 다음달 초 아일랜드로 유학을 떠난다. 새로운 도전을 앞두고 모교와 후배들에게 꼭 좋은 일을 하고 싶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사실 차동민에게 있어 이번 기부는 쉬운 결정이 아니었다. 은퇴와 함께 외국으로 장기간 공부하기 위해 나간다. 더 이상 이전과 같은 수입을 기대하기 어렵다.

어학 연수에 중점을 둔 유학이지만 행선지를 영국이 아닌 아일랜드로 정한 것도 생활비를 조금이라도 아낄 수 있어서라고 한다. 그만큼 녹록치 않은 상황에서도 후배들을 위해 적지 않은 액수를 내놓기로 결심한 것이다.

김성조 총장은 "생활비 때문에 아일랜드로 유학을 떠난다고 해서 짠한 마음도 있었다"며 "솔직히 기부금을 받아야 하는지 고민이 될 정도로 미안한 마음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차동민은 "은퇴를 하고, 새로운 출발을 앞둔 시점에서 후배들에게 뭔가를 꼭 해야겠다는 마음이 들었다"며 "개인적으로 대학 때 힘든 시절이 있었다. 작지만 후배들에게 인사한다는 차원에서 기부하게 됐다"고 쑥스러워했다.

한체대 07학번인 차동민은 2008년 재학생 신분으로 올림픽 금메달을 땄다. 지난해 리우올림픽에서는 한체대 사상 꼭 100번째 올림픽 메달(동메달)을 획득해 화제를 모았다.

한체대 대학원에서 스포츠심리학 석사학위를 받았고, 아일랜드에서 어학연수를 마친 후 박사과정 등 학업도 이어갈 계획이다.

ohj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7년 07월 22일(토)
→더보기  
빅토르 안 "태어난 나라에서 ...
은퇴 계획 미룬 빅토르 안 "...
36세 베테랑의 힘···페더러...
美 수영 스타 록티, '강도 ...
최다빈, 새 프로그램으로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