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여자 테니스 대표팀, 페드컵 첫 판서 인도네시아 완파
뉴시스 |  2019-02-06 21:07
한국 여자 테니스 대표팀이 국가대항전인 페드컵 첫 경기에서 승리를 맛봤다.

최영자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테니스 대표팀은 6일 카자흐스탄 아스타나에서 열린 2019 페드컵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1그룹 대회 조별리그 B조 1차전(2단1복식)에서 인도네시아를 3-0으로 물리쳤다.

1단식에 나선 장수정(24·대구시청·세계랭킹 286위)은 알딜라 수치아디(24·630위)를 2-0(6-3 6-2)으로 완파했다. 2단식에서는 한나래(27·인천시청·200위)가 베아트리체 구물랴(28·621위)를 2-0(7-6<7-4> 6-4)으로 꺾었다.

1, 2단식에서 이미 승리를 확정한 한국은 복식마저 따냈다. 김나리(29·수원시청)-정수남(23·강원도청) 조가 제시 롬피스-데리아 누르 할리자 조를 2-0(7-5 6-2)으로 제압했다.

장수정은 대한테니스협회를 통해 "첫 경기라 긴장을 많이 했다. 나의 플레이에 집중하면서 경기의 주도권을 잡은 것이 승인"이라며 "내일 중국과의 경기에서도 이길 수 있다는 마음가짐으로 제대로 한 번 붙어보겠다"고 밝혔다.

한나래는 "첫 경기라 긴장했지만, 장수정과 함께 1승을 가지고 오게 돼 기분이 좋다"며 "중국과의 경기에서는 오늘처럼 긴장하지 않고, 자신감 있게 플레이를 해 좋은 결과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대표팀은 7일 중국과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jinxij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9년 08월 18일(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