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스포조이 이벤트
 
 
 
 
라이브스코어 스포츠정보 지식 전문가 스포로그 커뮤니티 상점 충전
  축구 | 야구 | 농구 | 배구
ID저장     보안접속
ID/PW찾기 | 무료회원가입
스포츠중계실
라이브스코어
축구 일정/결과
야구 일정/결과
농구 일정/결과
배구 일정/결과
토론광장
전문가컬럼
스포츠토론
'21세' 오정민, 23년 만에 최연소 백두장사 등극
뉴시스 |  2019-02-05 17:36
오정민(21·울산동구청)이 23년 만에 최연소 백두장사에 등극했다.

오정민은 5일 전북 정읍시 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19 설날장사씨름대회' 백두장사(140㎏ 이하) 결정전(5전 3선승제)에서 2015 천하장사 정창조(수원시청)를 3-0으로 제압했다.

2018년 문창고 졸업과 동시에 울산동구청에 입단해 실력을 인정받은 오정민은 이번 대회서 백두장사 등극했다. 특히, 만 21세의 나이로 생애 첫 백두장사에 등극한 오정민은 1996년 이태현이 만 21세로 나이로 백두장사에 등극한 이후 23년 만에 최연소 백두장사 타이틀을 획득했다.

오정민은 백두급 8강에 진출한 8명의 선수 중 나이가 가장 어리지만, 기라성 같은 선배들과 대등한 경기를 펼쳤다. 4강에서는 백두장사에만 2번이나 오른 손명호(의성군청)에게 첫판을 내주고도 두 판을 연이어 따내 2-1로 역전승했다.

오정민의 상승세는 천하장사 정창조도 쉽게 막을 수 없었다. 오정민은 백두장사 결정전에서 만난 정창조를 배지기로 제압했고, 두 번째 판도 시작 4초 만에 들배지기를 성공시켜 2-0으로 앞서갔다.

이에 정창조 역시 세 번째 판에서 197㎝의 큰 키를 이용한 다리 기술로 오정민을 괴롭혔다. 그러나 오정민은 유연한 몸놀림과 빠른 경기운영으로 정창조의 공격을 피했고, 경기 종료 20여 초를 남기로 들배지기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위더스제약 2019 설날장사씨름대회’ 백두급 경기 결과

▲백두장사 오정민(울산동구청)

▲2위 정창조(수원시청)

▲3위 손명호(의성군청)

▲4위 서남근(연수구청)

▲5위 서경진(창원시청)

▲6위 조현욱(부산갈매기)

▲7위 김찬영(연수구청)

▲8위 박정석(구미시청)

sdm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9년 08월 20일(화)